LEE SUNHEE (이선희)
"My Youthful Days (청춘)"



Romanized Lyrics:

Eotteoke yeogil on geonji sewori yusu gatdadeoni
Geureone jeongmal ppalli ganeunguna
Goun moseubi sajine damgyeojyeo itda
Putputhan useumeul ango
Cheongchun norael bulleobonda
Geop eopsi ttwieo deureodo utdeon eorideon naldeul
Bomgwa yeoreum sai eodijjeume isseul
A~a geu sijeol norae bureunda
Cheongchun norael bulleobonda
Akkimeopsi taewodo joteon sijeoreul bonda
Hondongwa yeoljeong sai eodijjeum iyeosseul
Cheongchun nunbusin geunaldeul

Eojjeoda eoreuni doego
Geureoke sarangeul hago
Jayeonseure nae gajeongeul gatgo
Aedeul kiumyeo jeongsineopsi jinaeda
Eoneusae oneuri dwaenne
Cheongchun norael bulleobonda
Cheoreopsi bupun kkum gadeukadeon sijeoreul bonda
Bomgwa yeoreum sai eodijjeume isseul
A~a geu sijeol norae bureunda
Sarang norael bulleobonda
Boseokcheoreom binnadeon naui kkotdaun naldeul
Hondongwa yeoljeong sai eodijjeum ieosseul
Cheongchun norael bulleobonda

Hangul/Korean Lyrics:

어떻게 여길 온 건지 세월이 유수 같다더니
그러네 정말 빨리 가는구나
고운 모습이 사진에 담겨져 있다
풋풋한 웃음을 안고
청춘 노랠 불러본다
겁 없이 뛰어 들어도 웃던 어리던 날들
봄과 여름 사이 어디쯤에 있을
아~아 그 시절 노래 부른다
청춘 노랠 불러본다
아낌없이 태워도 좋던 시절을 본다
혼돈과 열정 사이 어디쯤 이였을
청춘 눈부신 그날들

어쩌다 어른이 되고
그렇게 사랑을 하고
자연스레 내 가정을 갖고
애들 키우며 정신없이 지내다
어느새 오늘이 됐네
청춘 노랠 불러본다
철없이 부푼 꿈 가득하던 시절을 본다
봄과 여름 사이 어디쯤에 있을
아~아 그 시절 노래 부른다
사랑 노랠 불러본다
보석처럼 빛나던 나의 꽃다운 날들
혼돈과 열정 사이 어디쯤 이었을
청춘 노랠 불러본다

English Translation Lyrics:

Request Translations
Submit Lyrics